2022년 9월 25일 (일)

'ㅊ' 울진 생활연수원 산불 이재민에게 임시거처로 제공

2022.03.07 17:54 벤처창업신문
feature-top
사진=LG

LG는 7일 경북·강원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로 보금자리를 잃은 이재민들에게 경상북도 울진에 있는 LG생활연수원을 임시거처로 제공한다.

이재민에게 지원될 LG생활연수원은 경상북도 울진군에 위치한 휴양 시설로, 167개의 독립 객실을 보유하는 중이다.

해당 시설은 지자체 등과 협의를 통해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의 임시거처로 사용될 예정이라고 한다.

4일 시작된 대형 산불로 현재 울진군에는 수백명의 이재민들이 집을 떠나 거주에 불편을 체감하는 중이다. 임시거처로 사용되고 그렇게 될 경우 있는 체육시설 강당은 많은 사람이 함께 생활해 코로나 감염 위험에도 노출돼 있어, LG의 이번 연수원 제공이 이재민들에게 안전하고 독립된 거주 공간을 제공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LG는 경상북도와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 복구와 이재민 지원을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20억원을 전달키로 하였다.

각 계열사도 산불 피해의 빠른 복구에 힘을 보태고 있다.

LG전자는 대피소에서 생활하는 동안 불편함을 최소화 하도록 대피소에 세탁기, 공기청정기 등 가전제품을 지원하는 한편, 피해 가정의 고장난 가전제품을 무상으로 수리해주는 이동서비스센터를 운영하며 한편 LG생활건강은 이재민들의 일상생활에 필수적인 비누, 치약, 세제 등 위생용품과 생필품을 지원한다.

LG유플러스는 피해를 입은 고객들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휴대폰 및 초고속 인터넷, 인터넷전화 등 통신서비스 요금 감면을 추진키로 하였다. 한편 지역에 와이파이, IPTV, 휴대폰 충전 서비스 등 여러 서비스를 주는 한편, 재난 발생 시 이재민에게 필요한 물품으로 구성된 재난구호키트도 전달하였다.

LG 관계자는 “대형 산불로 삶의 터전을 잃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과 피해 지역에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안정적인 주거가 가능한 연수원 제공과 성금 및 물품 지원을 결정했다”고 말하였다.

@ 벤처창업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