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9월 25일 (일)

"두산로보틱스", 서비스로봇 상용화로 푸드테크 시장 본격 진출

2022.03.24 15:02 벤처창업신문
feature-top
출처=두산그룹

두산로보틱스가 3월 24~26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IFS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에 참가해 푸드테크 시장 본격 진출을 알린다.

IFS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는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가 주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 창업박람회로 무인 서비스, 외식, 유통, 매장운영 등 다양한 업종의 브랜드가 대거 참여한다.

두산로보틱스는 가로 30m, 세로 11m의 대형 부스에 모듈러 로봇카페를 비롯해 파트너사와의 협업을 통해 개발한 ,튀김·면 쿠킹로봇 ,아이스크림 로봇 ,서빙 로봇 등 다양한 서비스 애플리케이션을 적용한 제품을 전시한다.

그 중 쿡봇셰프 시리즈는 두산로보틱스와 쿠킹로봇 제조사 로보테크가 협업해 이번 박람회에서 처음 선보이는 제품이라고 한다. 튀김 쿡봇셰프는 육류, 야채, 냉동음식 등 거의 대다수의 튀김요리 제조가 가능함과 동시에 치킨 기준으로 시간당 24마리까지 튀길 수 있다.

면 쿡봇셰프는 한식, 중식, 양식 등 20종 이상의 면 요리를 제조할 수 있으며, 시간당 60그릇을 조리할 수 있다. 두산로보틱스는 쿠킹로봇 사업을 확대해 나가기 위하여 박람회 기간 중 로보테크와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같은 날 AJ메인터넌스파트너스와 고객 서비스 강화를 위한 MOU도 체결한다. AJ는 협동로봇 전문 콜센터를 운영하고 전국 대응 A/S망 구축, 유지보수 관리 등을 수행함으로써 두산로보틱스의 고객 편의성을 높이는 한 축을 담당하게 된다.

이 밖에도 두산로보틱스는 플레토로보틱스에 24억원 규모의 투자 계약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한다.

양사는 커피 및 F&B 분야에서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제품 성능 강화, 신제품 출시 등을 공동으로 진행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두산로보틱스 류정훈 대표는 “두산로보틱스는 다양한 업종의 파트너사와 긴밀한 협업을 통해 지난해 물류, F&B 등 서비스 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할 수 있었고, 그 결과 국내 최초로 협동로봇 연간 판매량 1,000대를 돌파했다”면서 “올해도 협동로봇을 적용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검토하고 활발하게 신규 시장을 개척해 연간 누적 판매량 2000대 이상 달성하겠다”고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두산로보틱스의 협동로봇은 최고 안전등급인 PLe, Cat4를 획득했으며, 6개의 모든 관절 축에 토크센서를 내장하고 있어 업계 최고 수준의 힘 감지력과 충돌 민감도를 보유하고 있다. 또한 두산로보틱스는 대표 제품인 M시리즈를 비롯해 빠른 속도와 준수한 가속성을 자랑하는 A시리즈, 현존 최고중량 운반이 가능한 H시리즈 등 업계 최다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다.

@ 벤처창업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