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5월 24일 (화)

‘아모레퍼시픽’ EcoBeautyScore 컨소시엄 가입

2022.02.24 16:24 벤처창업신문
feature-top
사진출처=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이 국내 화장품 업계 처음으로 EcoBeautyScore 컨소시엄에 가입했다.

EcoBeautyScore 컨소시엄은 글로벌 화장품 및 퍼스널케어 기업과 전문 협회들이 참여해 발족한 협의체로 화장품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평가하고 측정하는 스코어링 시스템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재까지 아모레퍼시픽을 비롯해 로레알, 에스티로더, 유니레버, 존슨앤존슨 등 글로벌 36개 기업과 협회가 참여했으며, 이후 참가를 원하는 기업은 신청 절차를 통해 컨소시엄 가입이 가능하다.

향후 컨소시엄에서 공동 개발한 제품 수명 주기에 걸친 환경영향 측정법과 통합된 스코어링 시스템, 데이터베이스 등이 공개되면 고객은 제품의 환경영향 정보를 꼼꼼히 확인하게 되고, 원하는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아모레퍼시픽은 증가하고 있는 지속가능한 가치 소비 니즈에 맞춰 컨소시엄에서 개발한 방법론을 도입해 제품의 환경발자국을 측정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고객에게는 정확하고 투명한 환경 정보를 제공하고 더 나아가 제품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개선하는 기술을 개발, 적용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한편 아모레퍼시픽은 지난해 6월 지속가능경영 목표 ‘2030 A MORE Beautiful Promise’를 발표하고 ‘고객 및 사회와의 동행’, ‘대자연과의 공존’ 이라는 두 축을 바탕으로 한 5대 약속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카본 트러스트로부터 제품의 탄소/물 발자국 인증을 받고 있으며, ‘라네즈 블루 히알루로닉 라인 전 제품과 워터슬리핑마스크’, ‘설화수 자음수, 자음유액’, ‘오설록 세작’ 등이 탄소/물 발자국을 개선하는 기술을 확보하여 감축 인증을 취득한 바 있다.

아모레퍼시픽 R&I 센터 CTO 박영호 전무는 “아모레퍼시픽이 국내 화장품 기업 최초로 EcoBeautyScore 컨소시엄에 가입한 것은 기업이 지속적으로 추진해온 환경 경영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는 의지로 볼 수 있다”라며,

“앞으로도 아모레퍼시픽은 환경을 고려한 제품개발 기술을 확대하게 되고, 고객에게 신뢰성 있는 제품 환경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고 언급했다.

@ 벤처창업신문